현재 위치
  1. 게시판
  2. 주름. 탄력. 리프팅

주름. 탄력. 리프팅

주름, 탄력, 리프팅 칼럼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턱선은 살리고 피부는 탱탱하게 만드는 더블로 리프팅
작성자 미소가인 (ip:)
  • 작성일 2016-01-29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537
평점 0점




턱선은 살리고 피부는 탱탱하게 만드는 더블로 리프팅



 

녕하세요. 광명미소가인피부과 고정훈 원장입니다.


이번칼럼에서는 피부의 젊음을 찾아드리는 비법, 즉 턱선을 살리고 피부를 탱탱하게 만드는 피료법의 하나로 더블로 리프팅에 대하여 알기쉽게 설명해 드리겠습니다. 예전에 지인으로부터 "나이가 들어가면 모든 얼굴의 평준화가 일어난다"는 말을 들었던 기억이 납니다. 사람은 모두가 나이가 들어가면 예뻤던 얼굴이던 그렇지 않던 간에 주름도 생기고, 피부도 쳐지면서 공평하게 늙어간다는 의미일 것입니다. 그러나, 최근에는 나이에 비해 10년은 젋어보이는 분들이 많이 보이는 것 같아서 이제는 "나이가 들어가면서도 얼굴의 차별화가 발생한다."라는 말로 바꾸어야 할지도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젋음이란 아무런 노력없이 얻어질 수 있는 것이 아니므로, 젋어 보이는 분들이야 말로 아마도 개개인 나름의 젋음을 유지하는 비법으로 꾸준히 노력한 결과가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나이듬에 따라 얼굴에 전체적인 탄력이 떨어지는 주 이유는 무엇인가요?


나이가 든다는 것은 피부와 장기에 노화현상이 발생한다는 것입니다. 피하지방의 양이 감소되면서 피부가 중력의 방향으로(아래로) 이동하고,SMAS층의 탄력이 감소되는 등의 결과로 피부가 탄력을 잃고 주름이 생기며, 아래로 처지는 형태로 부이게 됩니다.


탄력 리프팅 레이저로 더블로를 추천하는 이유는?


더블로는 초음파를 이용하고 피부 깊숙히 위치한 SMAS층을 수축시켜서 피부 처짐의 개선과 리프팅되는 효과를 보요주는 동시에 진피층을 자극하여 콜라겐과 탄력섬유를 재생성하도록 촉진하여 피부 탄력과 주름 개선에도 좋은 효과를 보이게 됩니다. 또한 영상장치를 이용하여 시술부위의 피부를 직접 보면서 시술하므로 안전하고 정확한 치료가 가능합니다. 따라서 얼굴에 피부의 처짐이 심하고 탄력이 많이 떨어지신 분들 중에 단 한번의 치료로 좋은 효과를 얻고 싶으시거나, 시술 후 전혀 티가 나지않고 일상생활에 지장이 없어야 하는 분들께 적극 추천해 드립니다.


더블로는 "눈썹리프팅"으로 식약청 허가를 획득하였을 정도로 눈썹이 처지는 눈주위의 피부에 탄력이 없으신 분에게 더 없이 좋은 효과를 보이고 치료 효과가 입증된 리프팅 치료입니다.


더블로 리프팅의 효과적인 피료기간 및 횟수는?더블로 리프팅의 부작용이나 유의사항이 있다면 설명해주세요.


더블로 리프팅은 시술 받으신 직후 즉각적으로 피부가 리프팅되는 효과를 보여주기도 하지만, 대부분은 진피층에서 지속적으로 새로운 콜라겐과 탄력 섬유를 생성하고 변성된 콜라겐과 탄력섬유를 생성하고 변성된 콜라겐과 탄력섬유를 복구하는 피부재생반응이 시술 후 1-3개월에 걸쳐서 서서히 진행되기 때문에 더블로 리프팅의 치료 효과는 대부분에서 1-3개월에 걸쳐서 천천히 나타나고 오랜기간 지속되는 양상을 보이게 됩니다. 이러한 이유는 더블로 리프팅의 추가시술은 첫 시술이 받으신 뒤 2-3개월 정도 지난 후에 받으시도록 권유해 드립니다. 더블로 리프팅 시술 직후 일부에서는 붉은 기운과 붓기가 발생할 수 도 있지만 , 보통은 수 시간 내에 사라지며, 바로 일상생활로의 복귀가 가능하므로 부담없이 받으실 수 있는 리프팅 치료 입니다.


광명 미소가인 피부과에서는 매주 수요일 더블로Day로 지정하여 더블로 리프팅을 합리적인 가격에 시술 받으실 수 있습니다.

v라인 턱선 탄력있는 탱탱한 피부로 돌아가는 그날까지 광명 미소가인이 여러분과 함께합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top